was successfully added to your cart.

Warenkorb

트로트 메들리 다운로드

Von 10. Februar 2020Allgemein

한국의 경제 성장은 1980년대 에 사방에서 두드러지게 되었습니다. 한국뿐만 아니라 다른 나라에서베이비붐세대라고 불리는 젊은 세대가 나이가 들어오고 있었다. 1955년에서 1963년 사이에 태어난 베이비 붐 세대는 한국에서 가장 큰 인구입니다. [77] 이에 따라 1990년까지 의 대학 학생 수는 1970년 이후 7배 이상 급격히 증가했습니다. [78] 학생의 증가는 학생 하위 문화의 형성을 증폭, 다른 한편으로는 젊은 세대는 변화에 대한 욕망과 보수적 인 설립 사이의 문화적 분열에 직면하고 변화에 적응하기 위해 노력 시간. 대중 음악도 이러한 변화를 겪고 도전을 했다. 70년대 말부터 젊은 아티스트들은 한국인의 취향을 바탕으로 현대 민요와 팝 발라드, 록 장르를 시도했다. 음악홀과 나이트 클럽은 어쿠스틱 기타를 연주하는 가수와 그룹 사운드를 연주했다. 어쿠스틱 기타, 긴 머리, 청바지 등 외모에서도 서브컬쳐를 통해 노인세대와 차별화되는 느낌을 받을 수 있었다.

[79] 그것은 이민자에게 만나 자신의 작품을 제시 할 수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존재했다. 1970년대 후반 MBC TV가 주최하는 명문 노래 페스티벌은 `대학가요제`(1977-2012)와 `리버사이드 송 페스티벌`(1979-2001)이다. 60~70년대에는 미육군 동아리가 많은 예술가들이 나서는 발판이 되었다. 80년대에는 노래 축제가 그러한 역할을 맡았습니다. 트로트는 베이비 붐 세대의 고양된 음악으로 힘든 시간을 보냈습니다. 그러나 다른 장르는 실제로 트로트의 멜로디와는 거의 관련이 없었다. 그들은 다양화하고 현대화하는 영감에 더 가까우며 말했습니다. 1930년대부터 타이틀의 `블루스`라는 이름만 널리 사용되었습니다. 이것은 분명히 일본의 예에서 왔다. [53] 블루스 장르를 위한 것은 아니었지만 블루스의 4스트로크 리듬을 지연시키는 것은 작곡가의 관심을 끌었기 때문에 일부 노래를 `xx Blues`라고 불렀다.

이 기간 동안 작곡가들은 영어로 새로운 타이틀을 부여하여 노래를 내놓았습니다: 예를 들어, „구두신 소년“(한국어: 슈샤인 보이, 1952), „탱고 인 더 나이트“(한국어: 탱키, 1953), „이브닝 레인 블루스“(한국어: 1956), „닐리리 맘보“(한국어: 1956), „닐리리 맘보“ Avec Youth“ (한국어: 1957년), „애리조나 카우보이“(한국어: 아리브스 카우보이, 1959), „대전 블루스“(한국어: 1959). [54] [55] 트로트 장르는 거의 100년 동안 이어져 왔으며, 독특한 노래 스타일은 꾸준히 변화하고 있습니다.